ls

해당 디렉토리의 화일들을 보여줌. (도스의 dir과 비슷)

▷ 사용법 : ls (옵션)

    ◆ option :

  • -a : .(마침표)으로 시작되는 파일을 숨기지 않음. *참고로 .(마침표)로 시작하는 파일은 hidden 파일임.
  • -c : 수정된 날자의 정렬로 보여줌.
  • -i : 각 파일의 고유 숫자를 보여줌.
  • -l : 길게 열거된 형식으로 사용함.
  • -o : group 정보를 제외한 리스트 형식을 보여줌.
  • -r : 정렬된 역순으로 보여줌.
  • -s : 블록의 형태로 각 파일의 크기를 보여줌.
  • -S(대문자) : 파일사이즈 순서로 정렬함.
  • -t : 수정된 날짜 순서로 정렬함.
  • -u : 최근에 접속한 순서로 정렬함.
  • -1(숫자) : 한줄로 보여줌

cp

파일을 복사 한다. ms-dos 에서 copy와 기능과 동일.

▷ 사용법 : cp (옵션) [복사할 파일명 혹은 디렉토리] [대상 파일]

    ◆ option :

  • -a : -dpR의 기능을 합한 것임.
  • -d : 연결을 보존함.
  • -p : 속성을 보존함.
  • -l : 복사를 하는 대신 연결함
  • -s : 복사하는 대신 특정 링크를 만든다.
  • -u : 새롭게 갱신된 파일만 복사함.
  • -v : 작업된 내용을 보여줌.

rm

파일을 삭제 한다. ms-dos 에서 delete 기능과 동일.

▷ 사용법 : rm (옵션) 삭제할 파일명 혹은 디렉토리]

    ◆ option :

  • -f : 무조건 지움. 아무런 메시지를 나타내지 않는다.
  • -i : 어떤 작업을 하기 전에 무조건 메시지를 묻는다.
  • -r : 파일을 포함하고 있는 디렉토리도 삭제한다.
  • -v : 작업된 내용을 보여줌.

mkdir

디렉토리를 만든다. ms-dos 에서 md 기능과 동일.

▷ 사용법 : mkdir (옵션) [디렉토리]

    ◆ option :

  • -m : 퍼미션 설정을 함께함. 단, 777 모드는 불허.
  • -v : 작업된 내용을 보여줌.

mv

파일 혹은 디렉토리를 만들거나 이름을 변경한다.

▷ 사용법 : mkdir (옵션) [소스 디렉토리 혹은 파일] [신규 디렉토리 혹은 파일]

    ◆ option :

  • -m : 퍼미션 설정을 함께함. 단, 777 모드는 불허.
  • -v : 작업된 내용을 보여줌.

cd

디렉토리 이동. (도스의 cd 기능과 같음)

chmod

파일 혹은 디렉토리의 속성값을 설정함.

▷ 사용법 : chmod (옵션) [디렉토리 혹은 파일]

    ◆ option :

  • -c : 퍼미션 설정 시 작업하는 내용을 출력함.
  • -v : 작업된 내용을 보여줌.

* 참고 : ls -al 의 명령어를 사용하면 -rwxr--r-- 와 같이 파일 앞에 속성값이 출력이 된다.
이것은 다음과 같이 해설할 수 있다.

r : 4 (읽기) |w : 2 (쓰기) | x : 1 (실행) 을 뜻한다.

du

파일 혹은 디렉토리의 크기를 보여 줌.

▷ 사용법 : du (옵션) [소스 디렉토리 혹은 파일]

    ◆ option :

  • -a : 디렉토리가 아닌 파일의 쓰여진 줄수를 출력한다.
  • -b : bytes 의 크기로 출력함.
  • -c : 각 파일 및 디렉토리의 내부의 파일 각각의 크기를 출력함.
  • -k : kilobytes 로 출력한다.
  • -m : megabytes 로 출력한다.
  • -l : 파일 혹은 디렉토리의 셀 수 있는 크기를 출력함.
  • -s : 합계를 출력한다.

passwd

자신의 패스워드 바꾸기

▷ 사용법 : passwd

* passwd 를 입력하면 다음과 같이 진행된다.

[shell@Server Name]$ passwd
[shell@Server Name]$ Changing password for user Your_ID
[shell@Server Name]$ (current) UNIX password: (현재 사용중인 비밀번호)
[shell@Server Name]$ New UNIX password: (새로 갱신할 비밀번호)
[shell@Server Name]$ Retype new UNIX password: (확인을 위한 재입력)

*주의 사항 : 새로 비밀번호를 입력하는 것은 특수부호가 포함된 8자 이상의 어려운 비밀번호이어야 함.

echo

텍스트의 라인을 보여줌.

▷ 사용법 : echo (옵션) [텍스트]

    ◆ option :

  • -d : 새로운 라인의 끝을 출력하지 않는다.
  • -e : 아래의 \문자 의 내용을 가능하게 한다.
    \a : alert (bell) 알림(소리)
    \b : backspace
    \n : 새로운 줄을 생성한다.
    \t : 수평탭 기능.
    \v : 수직탭 기능.
    \\ : 백슬래쉬 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한다.

* 귀하의 홈디렉토리의 절대 경로를 알아보는 방법.

[shell@Server Name]$echo $HOME (반드시 대문자)

* 귀하께서 사용할 수 있는 경로를 알아보는 방법.

[shell@Server Name]$echo $PATH (반드시 대문자)


from WEBSVC.com
  1. Favicon of https://itislord.tistory.com BlogIcon itislord 2007.09.27 15:46 신고

    유닉스 텍스트화일 내부에 ^M 문자가 붙었을 때 제거하기
    Vi에서 :1,$s/^M//g (^M은 ctrl + v + m 하면됨)

리눅스업계 `가상화` 주력

[디지털타임스   2007-02-27 06:13:03] 

비용ㆍ공간 효율화… 신제품 핵심 기능으로 탑재

리눅스 운영체제(OS) 관련기업들이 가상화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어 올해를 기점으로 주요 리눅스 서버 OS 대부분에 가상화 기능이 탑재될 전망이다.

가상화는 한 대의 컴퓨터로 다양한 여러 개의 OS를 동시에 사용할 수 있게 해 하드웨어를 더욱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어 비용절감에 관심이 큰 수요기업들의 채택이 크게 늘 것으로 기대된다.

◇전력과 공간 절약, 유지관리 단순화=한글과컴퓨터는 연내 출시 예정인 `한글과컴퓨터 아시아눅스 서버 3'의 주력 기능으로 서버 가상화를 내세우고 있다. 한컴은 최근 `아시아눅스 솔루션 데이' 행사에서 젠(Xen), VM웨어 등 전문 개발 업체와의 협력을 통한 가상화 공동 개발 및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한컴측은 듀얼코어, 쿼드코어 등 CPU 코어 증가에 따른 강력한 컴퓨팅 파워를 기반으로 SW 기반의 가상화 기술이 가능해졌으며, 이를 통해 다수 서버로 인한 공간과 전력사용 증가, 시스템 유지관리에 따른 복잡성 등 다양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은 올해 수행할 공개SW 기반 서버 OS(부요) 개발 4차년도 사업의 핵심 개발과제로 패키징 도구 개발과 함께 가상화 지원 OS 개발을 상정했다. 전자통신연구원은 가상화 관련 연구의 일환으로 이미 가상화 환경을 모니터링하고 관리하는 SW 개발사업인 `VINE 프로젝트'를 수행하고 있다.

◇업그레이드와 사업자간 연계강화 활발=또 지난해 부요를 기반으로 `지눅스 1.0'을 개발한 SK C&C는 올해 출시될 `지눅스 2.0'에 가상화 기술을 탑재키로 했다. SK C&C는 가상화 기술을 지눅스의 핵심 기능 중 하나로 정해 향후 지속적으로 기능을 업그레이드할 계획이다.

다음달 `레드햇엔터프라이즈리눅스(RHEL) 5'를 출시할 레드햇도 가상화 기능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최근 선보인 베타2 버전에 따르면, RHEL5는 `레드햇 클러스터 스위트'를 통한 클러스터링 지원과 서버 가상화를 통해 통합된 가상화 솔루션을 제공한다.

레드햇측은 RHEL5가 x86 서버 환경에서 기업용 리눅스 가상화의 기준을 높이는 계기를 제공할 것이라며, 고객들이 시스템을 훨씬 더 효율적으로 사용하고, 비용을 절감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앞서 지난해 가상화 기능(젠 SW)를 탑재한 수세리눅스엔터프라이즈서버(SLES) 10을 선보인 노벨은 최근 마이크로소프트(MS)와 맺은 제휴의 일환으로 가상화 부문에서도 추후 SLES 10이 MS의 OS 가상화 제품인 `버추얼 서버 2005'에서 동작할 수 있도록 합의한 것을 비롯해 양 사의 연계 강화를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강동식기자 dskang@

-----------------------------------------------------------------------


'소프트 웨어의 지존' MS가 떨고 있다?
여러 운영체제 동시사용 가능한 VM웨어 급성장 “손잡자” 다급한 MS 제안 거절당해… 혈투 예고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다윗과 골리앗의 싸움이 벌어졌다. 신생 소프트웨어 회사인 ‘VM웨어’가 세계 소프트웨어업계의 상징인 마이크로소프트와 정면대결을 하고 있다.

1998 년 스탠퍼드대 멘델 로젠블럼(Rosenblum) 교수팀이 창립한 VM웨어는 한 대의 컴퓨터를 여러 대의 컴퓨터처럼 나눠 쓸 수 있게 하는 가상컴퓨터(virtual machine) 소프트웨어 시장의 선두주자다. 예컨대 이 소프트웨어를 쓰면 기업이나 개인이 보유한 컴퓨터의 연산장치 용량을 여러 개의 작은 부분으로 나눈 뒤 각 부분에 맞는 키보드나 저장장치, 인쇄기 등을 별도로 갖춰 여러 명이 동시에 사용할 수 있다.

VM웨어는 1999년 VM웨어 워크스테이션을 출품한 데 이어 매년 신제품을 내놓으면서 현재 2만개 업체와 400만 명의 개인고객을 확보했다. VM웨어는 2006년 매출이 전년에 비해 곱절인 7억900만 달러로 늘어났고, 지난해 4분기 수익(2억3200만 달러)도 역시 전년 동기대비 2배 늘었다.

이 가상컴퓨터 소프트웨어는 마이크로소프트의 윈도뿐만 아니라 리눅스 등 다른 운영체제도 동시에 사용할 수 있도록 한다. 당연히 VM웨어의 급성장에 마이크로소프트가 잔뜩 긴장한다. 특히 인터넷 검색엔진 개발이 늦어 구글에 고전했던 쓰라린 경험 탓에, 마이크로소프트의 위기감은 더욱 크다.

스 티브 발머(Ballmer) 마이크로소프트 CEO(최고경영자)는 지난달 고객과의 대화에서 “매우 공격적으로 VM웨어와 경쟁할 것”이라고 선언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자체적으로 가상컴퓨터 소프트웨어를 개발한 뒤 윈도에 탑재해 소비자들이 자사 제품을 쉽게 선택하도록 할 계획이다. 수년 전 관련부서를 만들고 벤처업체인 젠소스와 협력해 가상소프트웨어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최근에는 가상소프트웨어 상의 윈도 사용 허가를 제한하는 방식으로 VM웨어의 성장에 압력도 가하고 있다.

하지만 대세는 VM웨어 쪽으로 기울고 있다. VM웨어가 마이크로소프트보다 앞선 기술을 내세워 시장의 80%를 장악했기 때문이다. 다급해진 마이크로소프트는 VM웨어를 인수하겠다고 제안했으나 VM웨어는 자기 회사의 독립성을 많이 보장한 정보저장업체 EMC와 손을 잡았다. 실리콘밸리의 전문가들은 양측간 인력 빼내기 등 대혈투가 벌어질 것이라고 예측한다.

[뉴욕=김기훈특파원 khkim@chosun.com]

'IT정보기술자료'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돈 벌어주는 SCC(seller-created content)..  (0) 2007.02.27
OS 가상화...  (0) 2007.02.27
스핏(spit)...  (0) 2007.02.26
스핌(spim)..  (0) 2007.02.26

+ Recent posts